연예일반

샤이니 종현, 누나에게 자살 암시 문자…끝내 숨져

◇샤이니 종현 인스타그램.

샤이니 종현이 숨진채 발견됐다.

경찰에 따르면 종현은 18일 오후 6시 30분께 서울 청담동의 한 오피스텔 방 안에서 연탄을 피워 놓고 쓰러진 채 발견됐다.

발견 직후, 종현에게 심폐소생술을 하며 병원으로 이송했지만, 결국 숨진 것으로 전해졌다.

발견 되기 전 종현은 친누나에게 자살을 암시하는 듯한 문자를 남겨 놓았던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친 누나가 이날 오후 4시 42분께 "동생이 자살하는 것 같다"며 경찰에 신고했다.

강원일보 미디어국 media@kwnews.co.kr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피플 & 피플

이코노미 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