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일반

휴젤 보툴렉스 호주 품목허가 획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휴젤

춘천 바이오 상장기업 휴젤(주)(대표집행임원:손지훈)는 지난 23일(현지 시간) 호주 식품의약품청으로부터 보룰렉스 50유닛과 100유닛에 대한 품목허가를 획득했다고 밝혔다.

휴젤은 호주가 미용 및 성형 시술 상위 10개국중 하나인데다 비외과적 미용 시술로 보툴리눔 톡신이 가장 큰 41%를 차지한 점을 고려, 이번 품목 허가에 주력했다.

특히 1인당 시술 비율이 미국보다 높아 시장 규모는 올해 기준 1,000억원에 달하고 2025년까지 연평균 7% 가량 성장이 기대되는 잠재력이 높은 시장으로 평가했다.

휴젤은 내년 1분기 내에 첫 선적 및 현지 시장 출시를 마무리 할 계획이며 유통 및 마케팅은 휴젤의 호주 현지 법인에서 담당한다.

휴젤 관계자는 "이번 호주 품목허가 획득으로 휴젤이 아시아와 유럽 북미를 넘어 오세아니아 대륙까지 개척하는 물꼬를 트게 됐다"면서 "국내 시장 점유율 1위 타이틀을 넘어 전 세계 보툴리눔 톡신 시장의 중심에 설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했다.

한편 휴젤은 제25회 상호 존중하는 좋은 경영 대상에서 2년 연속 여성 소비자가 뽑은 좋은 기업 대상을 수상했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또 하나의 상처, ‘강제징집과 녹화사업’

납북귀환어부 간첩조작사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