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물일반

유연경 전 유희순 기념사업회 이사장, 제23회 유관순상 수상

다음달 26일 천안 독립기념관서 시상

◇유연경 전 윤희순 기념사업 이사장.

유연경 전 사단법인 애국지사 윤희순 기념사업회 이사장이 제23회 유관순상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유 전 이사장은 윤희순 의사 추모문화제와 콘서트, 청소년 교육·강연 등 윤희순 의사 선양 사업을 이끌어 온 공로를 인정 받아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시상식은 오는 26일 천안 독립기념관에서 열린다. 지난 2012년부터 2019년까지 7년 동안 윤희순기념사업회 이사장을 맡아온 유 전 이사장은 춘천에서 33년 동안 공직 생활을 하면서 전국 최초 여성 동장을 지냈다. 퇴직 후에는 자원봉사단인 이웃사랑봉사회를 조직, 강원대병원과 육군병원에서 거동이 불편한 이들을 대상으로 봉사 활동을 펼쳐왔다.

피플 & 피플

이코노미 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