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인제 캠프 LAKE 페스티벌’ 본격 축제준비 돌입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다양한 레저시설과 먹거리, 24일 캠핑장 사전예매 오픈
캠핑 이용료 1박 5만원 지역사랑상품권으로 돌려줘

【인제】‘2024 인제 캠프LAKE(레이크) 페스티벌’이 24일 캠핑장 사전 예매를 시작으로 본격적인 축제 준비에 돌입했다.

인제군문화재단이 주관하는 캠프LAKE 페스티벌은 올 6월14일부터 23일까지 10일간 남면 빙어호 일원에서 개최된다. 지난 겨울 소양호의 급격한 수위 상승으로 빙어축제를 열지 못한 인제군은 빙어축제를 대신해 온 가족이 즐길 수 있는 다채로운 프로그램을 준비하고 있다.

여름밤 추억을 함께 하는 200여면의 넓은 캠핑장은 인터넷(티켓링크)을 통해 사전 예매해야 이용할 수 있다. 캠핑장 이용료는 1면 기준 5만원이며 최대 2박까지 선착순으로 예매가 가능하다. 결제한 이용료는 현장에서 지역사랑상품권으로 전액 돌려줘 축제장을 비롯한 인제지역 1,744개 가맹점에서 폭넓게 사용할 수 있다.

축제를 기획한 인제군문화재단은 대형 물놀이장, 워터슬라이드, 수상레저장 등 신나는 레저시설을 비롯해 캠핑요리대회, 호수극장, 고급요트숙박 이벤트, 워터워터풀 공연 등 차별화된 콘텐츠로 방문객들에게 추억을 선사한다는 계획이다. 특히 행사장에서는 차세대 미래형 전기요트도 만나볼 수 있다.

지역 향토음식 판매장에서는 백종원 대표로 잘 알려진 더본 외식산업개발원이 지역 농특산물을 활용해 직접 개발한 새로운 메뉴를 선보인다.

최상기 인제군수는 “아름다운 여름의 소양호를 배경으로 낮부터 밤까지 쉴 틈 없이 즐거운 새로운 여름 축제를 선보이겠다”고 말했다.

‘2024 인제 캠프LAKE 페스티벌’이 다음달 14일부터 10일간 개최되는 가운데, 축제 기간 선보일 전기 요트가 23일 축제장인 남면 빙어호에서 시험운행을 하고 있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피플 & 피플

이코노미 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