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건/사고

하이트진로 강원홍천공장 직원 정화조에서 숨진 채 발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하이트진로 강원홍천공장에서 직원 1명이 정화조에 숨진 채 발견됐다.

소방당국에 따르면 5일 오후 2시3분께 홍천군 북방면 하이트진로 강원홍천공장서 직원 A(40대)씨가 정화조에 빠져 있는 것이 신고됐다. A씨는 화물연대의 단체시위로 강원홍천공장 인근에서 대기중이었던 홍천소방서에 의해 30여분만에 구조, 병원으로 옮겨졌지만 끝내 숨졌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정확한 사고 원인을 조사중이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데스크 인터뷰

강원의맛·지역의멋

타임머신 여행 라떼는 말이야

메트로폴리탄 뉴욕 핫플의 어제와 오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