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홍천군, 민선 8기 출범 이후 조직문화 혁신 나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출·퇴근시간 조정하는 미라클모닝챌린지 도입
집중근무시간제도 시행해 업무 능력향상 힘써

【홍천】홍천군이 민선 8기 출범 위후 조직문화 혁신에 나서고 있다.

군은 소통·신속 행정 추진을 위한 조직문화 혁신 시책을 마련하고 관련 분야 특강을 개최하는 등 변화를 시도하고 있다.

우선 지난 7월말부터 출근시간을 앞당겨 저녁이 있는 삶을 누리자는 ‘미라클 모닝 챌린지’와 일할 때 집중적으로 일하고 쉴 때 제대로 쉬자는 ‘집중 근무시간제’를 시행중이다.

미라클 모닝 챌린지는 일찍 출근해 근무 준비 시간동안 하루 적정 업무량을 체크하고 담당별 스케쥴을 조정, 정시 퇴근문화를 정착시키기 위한 시책이다. 집중 근무시간제는 강원도에서 추진하는 우수 시책을 군에 도입한 것으로 하루 중 업무 효율이 가장 높은 시간대인 오전 10시부터 낮 12시, 오후 2시부터 오후 4시까지 총 4시간을 업무에만 몰입할 수 있도록 독려하고 있다.

군은 이를 통해 불필요한 초과근무를 방지하고 효율적인 근무문화를 조성할 방침이다.

이밖에 다양한 전문가 특강을 통한 조직문화 혁신도 시도하고 있다. 군은 8일 오후 5시에는 홍천문화예술회관에서 정광열 강원도 경제부지사를 초청해 ‘성공적인 조직문화 및 일하는 방식 혁신’을 주제로 특강을 개최한다.

신영재 홍천군수는 “즐거운 곳에서 일을 해야 업무의 효율도 오르고 친절한 민원 응대도 가능하다”며 “민선8기 소통, 신속한 행정 추진을 위한 조직문화 신규 혁신 시책에 직원들의 적극적인 참여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메트로폴리탄 뉴욕

라이프

강원의맛·지역의멋

타임머신 여행 라떼는 말이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