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양양군, 마을단위 통합방송시스템 구축

재난 시 유연한 ‘컨트롤 타워’ 역할

【양양】양양군은 재난에 취약한 15개 마을에 대한 마을단위 통합방송시스템을 11월말까지 보수 및 구축한다.

마을단위 통합방송시스템은 마을에 원격 무선 방송시스템을 설치해 산불, 재난재해 등 긴급 상황 발생 시 신속한 전파로 군민의 생명과 재산을 보호하기 위한 것이다.

공무원들이 현지에 출장하지 않고 전화를 이용해 각종 공지사항 등을 전체 마을에 동시에 방송할 수 있어 행정업무 능률향상에 효과적이다. 또한 마을 이장들이 출장 중이거나 부재중일 때도 전국 어디서나 휴대폰으로 마을에 방송이 가능해 위험상황 발생 시 빠른 대처가 가능하다.

군 관계자는 “그동안 각종 재난이나 긴급 상황 발생 시 신속하게 대응하기 어려웠다“며 ”마을단위 통합방송시스템 구축으로 유사시에 신속한 정보 공유 및 상황판단을 통해 실질적인 컨트롤 타워 역할을 수행할 수 있다”고 밝혔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또 하나의 상처, ‘강제징집과 녹화사업’

납북귀환어부 간첩조작사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