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힐링로드 운탄고도, 영월에서 개통식 갖고 본격 손님 맞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1일 운탄고도 개통식 및 걷기 행사 개최
폐광 지역 등 강원 관광 이끌 운탄고도 개통 축하

◇도내 폐광 지역 4개 시군에 펼쳐져 있는 힐링로드 운탄고도 1330 개통식 및 느리게 걷기 행사가 1일 영월군 김삿갓면 모운동 벽화 마을에서 열렸다.

【영월】해발 1,330m 높이에서 양탄자처럼 펼쳐져 있는 트레킹 로드(힐링로드) 운탄고도가 정식 개통식을 갖고 본격적으로 손님을 맞이했다.

강원도와 영월군, 정선군, 태백시, 삼척시, 영월산업진흥원, 강원도관광재단은 1일 영월군 김삿갓면 모운동 벽화 마을에서 ‘운탄고도 1330 개통식 및 느리게 걷기 행사’를 개최했다.

이날 개통식에서는 김진태 지사를 비롯해 유상범 국회의원, 김길수 도의회(영월) 기획행정위원회 부위원장,주민, 관광객 등 참석자들은 길을 거닐며 폐광 지역은 물론 강원 관광 활성화를 이끌 운탄고도의 미래를 축하했다.

또 최명서 영월군수와 이상호 태백시장 등도 운탄고도가 주민들의 쉼터이자 관광 명소, 폐광 지역 역사 문화 순례지 등의 역할을 할 수 있도록 힘을 모으기로 했다.

이어 운탄고도 마을 호텔 촬영지 포토존과 운탄고도 놀이터, 주민이 운영하는 휴식 공간에서 다양한 체험을 즐기며 화합하는 시간도 가졌다.

더불어 9일까지 영월 모운동 벽화 마을에서 출발해 황금 폭포 전망대와 싸리재 등을 지난 영월 석항 삼거리 까지 이어지는 12.8㎞ 코스로 구성된 걷기 행사를 진행, 참가자들에게 스탬프 인증 이벤트와 숙박, 전통 시장 페이백 등의 혜택도 제공한다.

참가 접수 및 자세한 내용은 행사 홈페이지(www.untangodo.kr)에서 확인하면 된다.

◇도내 폐광 지역 4개 시군에 펼쳐져 있는 힐링로드 운탄고도 1330 개통식 및 느리게 걷기 행사가 1일 영월군 김삿갓면 모운동 벽화 마을에서 김진태 지사를 비롯해 최명서 영월군수, 이상호 태백시장, 김길수 도의회(영월) 기획행정위원회 부위원장, 심재섭 영월군의장, 엄광열 영월산업진흥원장, 강옥희 강원도관광재단 대표, 주인섭 영월 김삿갓면이장협의회장, 김은미 김삿갓면 주문2리 이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열렸다.

이날 김진태 지사는 “운탄고도가 체험하고 힐링하는 대한민국 최고의 트레킹 로드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며 “이와 함께 현재에도 진행 중인 광부들의 희생을 잊지 않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유상범 국회의원은 “운탄고도는 황금의 폭포 등 아름다운 경치와 30여 년 전의 우리 광부들의 땀과 한이 함께 공존하고 있는 역사를 간직한 우리의 관광 자원”이라며 “운탄고도가 강원 관광을 이끌 수 있도록 힘쓰겠다”고 피력했다.

최명서 영월군수는 “운탄고도 개통을 시작으로 영월 등 폐광 지역에 새로운 변화와 기회가 주어지길 간절히 바란다”며 “주민과 관광객이 즐겁게 힐링 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강조했다.

이날 개통식에는 윤길로(영월)·문관현(태백)·조성운(삼척) 도의원과 최수천 동부지방산림청장, 성기환 영월부군수, 최종훈 삼척부시장, 원홍식 정선부군수, 엄광열 영월산업진흥원장, 이삼걸 강원랜드 대표, 심재섭 영월군의장, 주인섭 영월 김삿갓면이장협의회장, 김은미 김삿갓면 주문2리 이장 등이 참석했다.

한편 영월 등 도내 폐광 지역 4개 시·군을 잇는 9개 코스의 총 연장은 173㎞의 운탄고도는 과거 석탄을 캐서 운반하던 길로 국내에서는 유일하게 해발 1,000가 넘는 고지의 능선을 잇고 있다.

◇도내 폐광 지역 4개 시군에 펼쳐져 있는 힐링로드 운탄고도 1330 개통식 및 느리게 걷기 행사가 1일 영월군 김삿갓면 모운동 벽화 마을에서 열렸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또 하나의 상처, ‘강제징집과 녹화사업’

납북귀환어부 간첩조작사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