축구

일본, '무적함대' 스페인에 2-1 역전승 거두며 조 1위로 16강 진출…아시아 새 역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2002년·2010년·2018년 대회 이어 4번째 16강 '대업'
독일, 코스타리카에 4-2 승리했으나 두 대회 연속 조별리그 탈락 불명예

1일 오후(현지시간) 카타르 알라이얀의 칼리파 인터내셔널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 카타르 월드컵 조별리그 E조 3차전 일본 대 스페인 경기.스페인을 누르고 조 1위로 16강에 진출한 일본 선수들이 환호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일본이 독일에 이어 '무적함대' 스페인까지 잡으며 또다시 대이변을 연출, 2022 카타르 월드컵 16강에 진출했다.

일본은 2일(한국시간) 카타르 알라이얀의 칼리파 인터내셔널 스타디움에서 열린 카타르 월드컵 조별리그 E조 최종 3차전에서 전반 스페인의 알바로 모라타에게 선제골을 허용했으나 후반 연속 골에 힘입어 2-1로 이겼다.

칼리파 스타디움에서 치른 1차전에서 '전차군단' 독일을 2-1로 잡으며 대회 초반 이변의 주인공이 됐던 일본은 코스타리카와의 2차전에서 0-1로 잡히며 조별리그 통과를 장담할 수 없었다. 그러나 조 1위 후보이던 스페인까지 격파하며 파란을 이어갔다.

스페인이 2위로 16강에 오른 가운데 독일은 코스타리카에 재역전승을 거뒀으나 3위에 그쳐 두 대회 연속 조별리그에서 탈락했다

1일 오후(현지시간) 카타르 알라이얀의 칼리파 인터내셔널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 카타르 월드컵 조별리그 E조 3차전 일본 대 스페인 경기.스페인을 누르고 조 1위로 16강에 진출한 일본 선수들이 환호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승점 6을 쌓은 일본은 이 경기 전까지 1위이던 스페인(승점 4)을 제치고 조 1위로 16강전에서 F조 2위 크로아티아와 대결하고, 스페인은 F조 1위 모로코와 맞붙는다.

독일은 3위에 그치면서 한국이 일으킨 '카잔의 기적'의 희생양이 돼 최하위로 탈락했던 2018년 러시아 대회에 이어 두 대회 연속 조별리그에서 탈락하는 불명예를 안았다.

7회 연속 월드컵 본선에 오른 일본은 2002년 한일, 2010 남아프리카공화국, 2018 러시아 대회에 이어 통산 4번째 16강에 진출했다. 특히 2회 연속 월드컵 16강 진출은 아시아 국가 최초의 기록이다.

또 아시아 팀이 월드컵에서 1위로 조별리그를 통과한 것은 2002년 한일 월드컵 때 한국에 이어 이번이 두 번째다.

1일 오후(현지시간) 카타르 알라이얀의 칼리파 인터내셔널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 카타르 월드컵 조별리그 E조 3차전 일본 대 스페인 경기.스페인을 누르고 조 1위로 16강에 진출한 일본 선수들이 환호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또 하나의 상처, ‘강제징집과 녹화사업’

납북귀환어부 간첩조작사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