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구

원주DB 포워드 배강률 음주운전 사고 징계 착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프로농구 원주 DB 포워드 배강률(30)이 음주운전 사고를 냈다. 구단과 KBL은 징계 절차에 착수했다.

DB는 27일 구단 공식 사회관계망서비스(SNS)를 통해 배강률이 음주운전 사고를 냈다고 공개하고 상벌위원회를 열어 징계 절차를 진행하겠다고 밝혔다. 구단 발표 직후 KBL은 보도자료를 통해 “28일 서울 강남구 KBL센터에서 재정위원회를 열어 배강률의 음주운전 사고에 대해 심의한다”고 전했다.

DB에 따르면 배강률은 지난 주말 고향인 전북 전주시에서 음주운전 사고를 내 경찰 조사를 받고 있다. 배강률은 사고를 낸 후 이를 구단에 스스로 신고한 것으로 전해졌다.

김지원기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또 하나의 상처, ‘강제징집과 녹화사업’

납북귀환어부 간첩조작사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