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양구문화예술축제 열린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양록제 기간 6~8일 문화복지센터 일원
서양화·한문한글서예 등 전시·공연 다채

【양구】제15회 양구문화예술축제가 6일부터 사흘간 문화복지센터 일원에서 다양한 전시 및 공연으로 펼쳐진다.

문화예술축제는 관내에서 활동하는 문화예술단체들이 직접 참여하는 전시 및 공연을 통해 주민에게 다양한 문화 체험하는 기회가 주어진다.

제37회 양록제 일환으로 열리는 문화예술축제는 6일 오후7시부터 문화체육회관에서 문화예술공연이 펼쳐진다.

공연에는 한전초교 5~6학년으로 구성된 풍물놀이팀 공연과 국가무형문화재 경기민요 이수자·김순일 대표가 이끄는 정중앙전통소리보존회의 전통 국악공연, 한반도 시낭송회의 시낭송 등 6개 단체가 참여하는 다양한 장르의 공연이 열린다.

또 축제기간 문화복지센터와 문예회관에서 서양화와 한문·한글서예, 문학작품 등 다양한 전시회가 진행된다.

이어 문예회관에서는 지역재가장애인 공예작품 전시, 라움곳간의 규방공예작품, 전통민화연구회의 민화작품 등을 선보인다.

이춘순 문화예술팀장은 “문화예술축제를 통해 다양한 문화·예술 작품전시와 공연을 함께 공유하고 체험하는 좋은 기회가 될것”이라고 했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또 하나의 상처, ‘강제징집과 녹화사업’

납북귀환어부 간첩조작사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