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일반

[2022건설·건축박람회]“새로운 건축트렌드 대거 등장 … 춘천시 도시 인프라 확장 앞장”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박철후 춘천시 문화도시국장

박철후 춘천시 문화도시국장은 올해로 13주년을 맞이한 강원건설건축박람회에 대해 “그동안 코로나19의 영향으로 침체된 지역 경기를 회복하고 경제 활성화도 한 단계 도약하는 발판이 될 것”이라고 기대했다.

그는 “이번 박람회에서는 관내에서 생산되는 건설·건축자재는 물론 처음으로 PC 공법(precast concrete)에 의한 조립식 건축물이 선보이는 등 최신 공법이 다양하게 소개된다”고 전했다. 이어 최근 시민들의 야외활동에 대한 높은 관심을 반영해 다양한 캠핑카와 레저차량들이 전시된 점을 높이 평가하면서 “행사가 주말까지 이어지므로 많은 시민이 방문해 새로운 건축 트렌드를 접하고 건강한 주거공간 조성으로 이어질 수 있기를 바란다”고 당부했다.

특히 경제 활성화에 대한 춘천시의 의지도 전했다. 박 국장은 “지역 현안인 서면대교 조기 착공에 전 행정력을 집중하고 있다”면서 “삼악산케이블카에 이어 레고랜드 개장 효과 등 도시 인프라가 대폭 확장되는데 춘천시가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또 하나의 상처, ‘강제징집과 녹화사업’

납북귀환어부 간첩조작사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