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물일반

안충선 영월 삼돌이 마을 이장, 마을 행정의 달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원주민과 귀농인이 함께 어울리는 마을

◇안충선 영월 삼돌이마을 이장은 도 이·통장 역량강화 워크숍에서 ‘마을 행정의 달인’ 표창을 받았다.

【영월】영월군은 안충선 이장이 ‘마을행정의 달인’으로 선정됐다고 18일 밝혔다.

무릉도원면 운학1리 삼돌이마을 ) 안 이장은 삼돌이 연극과 삼돌이 축제 등 활발한 문화 복지 활동은 물론 박힌 돌(원주민), 굴러온 돌(귀농귀촌인), 굴러올 돌(예비귀농귀촌인) 등 삼돌이가 행복한 마을 만들기에 힘쓰고 있다.

안충선 이장은 “항상 마을을 위해 애쓰는 주민들이 주신 과분한 선물이라고 생각한다”며 “행정의 최일선에서 군과의 가교 역할을 수행하고 지역 발전과 마을에 실질적인 도움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마을행정의 달인’ 표창은 헌식적이고 열정적인 역할 수행으로 지방 행정의 발전에 기여한 이장들에게 수여된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또 하나의 상처, ‘강제징집과 녹화사업’

납북귀환어부 간첩조작사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