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고성군 영농철 앞두고 찾아가는 서비스 진행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10월 13일까지 94회에 걸쳐 농업기계 순회기술 교육 실시

【고성】고성군이 본격적인 영농철을 앞두고 찾아가는 서비스를 펼치고 있다.

고성군농업기술센터는 이달부터 10월 13일까지 94회에 걸쳐 농업기계 순회기술 교육을 진행하고 있다.

특히 센터는 농기계 고장진단 및 자가정비, 부품 교체요령 교육과 함께 농가 직접 수리 실습 현장에 참여해 자가정비 수리능력 기술 습득을 병행해 추진하고 있다.

자체 순회수리팀은 2개반 4명으로 구성, 지역 내 114개 마을에서 농기계수리 및 농기계 자가정비 기술교육, 농업인의 교통안전사고 예방을 위한 반사스티커 및 등화장치 부착 등을 진행하고 있다.

또한 센터는 영농철인 5~6월 농작업 중 발생되는 애로사항 등을 해결하기 위해 찾아가는 농기계119 현장기동수리를 운영할 계획이다.

이와 함께 고성군은 농기계순회수리를 군의 대표적인 농정시책사업으로 지속 추진 및 확대할 방침이다.

한편 센터에 따르면 지난해 114개리 마을 1,822농가에서 3,440대의 농기계를 수리해 노령화된 농촌마을에 농업기계 수리 불편 해소 및 수리비 절감으로 연간 10억원 이상의 농가 간접소득 기여 효과를 가져왔다고 분석했다.

차영근 군농업기술센터 소장은 “농업인의 불편 해소와 안전교육 강화로 농기계 사고 예방 및 적기 영농이 이루어질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피플 & 피플

이코노미 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