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일반

김희중 ‘경찰 서열 2위’ 치안정감 승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강원도 연고인 김희중(58·사진) 경찰국장이 경찰 서열 2위 계급인 치안정감으로 승진했다.

경찰청은 27일 김희중 행정안전부 경찰국장과 김수환(경찰대 9기) 경찰청 공공안녕정보국장을 치안정감으로 승진 내정하는 등 고위간부 10명 승진 인사를 단행했다. 치안정감은 경찰청장(치안총감) 바로 아래 계급으로 국가수사본부장, 경찰청 차장, 서울·부산·경기남부·인천경찰청장, 경찰대학장 등 총 7명이다.

김희중 국장은 전남 구례 출신으로 구례농고, 동국대 경찰행정학과, 관동대 경영행정대학원 공안행정학과를 졸업했으며, 간부후보 41기로 입직했다. 춘천·동해·홍천경찰서장과 강원경찰청 정보과장 및 자치경찰부장, 경찰청 국가수사본부 형사국장 등을 역임했다.

경찰은 치안정감 바로 아래 계급인 치안감 승진 인사도 이날 함께 발표했다.

오문교 경찰청 대변인과 황창선 경찰청 치안상황관리관, 박현수 경무관(국정상황실 파견), 이승협 경무관(국가정보원 파견), 정상진 경찰수사연수원장, 김봉식 서울경찰청 수사부장, 임병숙 광주경찰청 수사부장, 배대희 경기남부경찰청 수사부장 등 8명이 치안감으로 승진했다.

경찰은 내달 조직 개편에 맞춰 경무관 이상 간부급 후속 인사를 할 예정이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피플 & 피플

이코노미 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