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양양문화원 문화학교 25개 강좌에 수강생 297명 수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양양】양양문화원이 28일 일출웨딩홀에서 문화학교 수료식을 개최했다.

양양문화원은 지역 전통 문화유산의 계승·발전을 위해 1996년부터 매년 문화학교를 운영 중이다. 올해는 난타·민화·사물놀이,한국화·수채· 한글서예·한문서예·통기타·민요 등의 25개 프로그램을 운영했고, 이날 297명이 수료했다.

특히 양양의 역사 속 인물인 허억봉에 대한 선양사업의 일환으로 2017년도부터 운영된 대금 교실과 함께, 올해 처음으로 취타대와 고전 교실 강좌가 열려 눈길을 끌었다. 또 올해 문화학교는 수강생들의 눈높이에 맞추기 위해 일부 강좌는 초급·중급으로 구성, 수강생들의 만족도가 높았다는 평가를 받았다.

양양문화원은 30일까지 문화원 1층 전시실에서 수료생들의 작품을 전시한다.

박상민 양양문화원장은 “내년에도 군민들의 문화예술 향유 기회를 확대할 수 있도록 문화학교를 내실 있게 운영하겠다”고 말했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피플 & 피플

이코노미 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