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일반

비 대신 더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영서 오후 소나기

◇[사진=강원일보DB]

강원지역은 11일 비 대신 무더운 날씨를 보이겠다. 그러나 영서지역에는 오후 중 소나기가 내리겠다.

강원지방기상청은 "동해안은 대체로 맑겠고 강원내륙과 산지에는 가끔 구름이 많겠다"며 "오후부터 밤 사이에는 소나기가 내리겠고, 비가 그친 뒤에는 습도가 높은 상태에서 기온이 올라 무덥겠다"고 예보했다. 이날 낮 최고기온은 춘천과 횡성, 화천 양구가 32도로 가장 높겠고, 원주와 강릉 31도 등이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피플 & 피플

이코노미 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