축구

손흥민, 카타르월드컵 우루과이전 선발 출격…최전방엔 황의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사진=연합뉴스

춘천 출신 손흥민(토트넘)이 우루과이전에 선발 출격한다.

손흥민은 24일 2022 카타르 월드컵 조별리그 H조 1차전 우루과이전을 1시간여 앞두고 공개한 한국 선발 출전 명단에 올랐다.

왼쪽 안와골이 부러지는 큰 부상을 입은 손흥민은 사고 후 3주 만에 월드컵 경기에 나서 한국 축구의 사상 2번째 원정 16강에 도전한다.

파울루 벤투 한국 대표팀 감독은 황의조(올림피아코스)를 최전방에 세우고, 손흥민과 나상호(서울)을 좌우 측면 공격수로 배치할 것으로 보이며, 미드필더에는 황인범(올림피아코스)과 이재성(마인츠), 정우영(알 사드)가 선다.

수비라인은 김진수(전북), 김영권(울산), 김민재(나폴리), 김문환(전북)이 포백을 구성할 것으로 보이며, 골키퍼는 김승규(알샤바브)가 맡는다.

한편, 우루과이는 루이스 수아레스(나시오날)을 최전방에, 다르윈 누녜스(리버풀), 파쿤도 펠리스트리(맨체스터 유나이티드)를 좌우측에 배치해 4-3-3 전술로 나올 것으로 보인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또 하나의 상처, ‘강제징집과 녹화사업’

납북귀환어부 간첩조작사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