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물일반

한국철도 강원본부, 심폐소생술 등 응급처치 교육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한국철도 강원본부는 28일 동해지역을 시작으로 12월 2일 평창지역, 12월 5일 강릉지역 직원을 대상으로 총 5차례에 걸쳐 150명의 직원에 대해 심폐소생술 등 응급처치 교육을 실시한다.

한국철도 강원본부는 28일 동해지역을 시작으로 12월 2일 평창지역, 12월 5일 강릉지역 직원을 대상으로 총 5차례에 걸쳐 150명의 직원에 대해 심폐소생술 등 응급처치 교육을 실시한다.

이번 교육은 직원 및 고객 대상 응급상황에 대비해 골든타임을 지키는 심폐소생술 등 응급처치를 중점으로 교육했으며, 최근 이태원 사고와 같은 응급처치에 대한 중요성과 이해도가 부각된 상황에서 비상상황 대비 응급처치 능력을 배양해 신속하게 시민안전을 확보하고자 마련됐다.

교육은 원주세브란스병원 강원심페소생교육센터 응급의학과 의사, 응급구조사를 초빙해 △응급구조 시의 안전수칙 △성인·소아 심폐소생술 방법 및 실습 △자동심장충격기 사용법 △이물질에 의한 기도폐쇄 응급처치 △응급상황 발생 시 행동요령 등 비상상황 발생 시 대처가 가능하도록 실습 위주로 구성됐다.

신화섭 한국철도 강원본부장은 “이번 교육으로 사고 및 응급상황 발생 시 신속하게 대처할 수 있는 능력을 강화하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 반복적인 교육과 실습을 통해 국민들이 안전하게 여행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또 하나의 상처, ‘강제징집과 녹화사업’

납북귀환어부 간첩조작사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