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일반

고유 앙상블과 함께하는 아리아의 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강원대 음악학과 성악전공 모여 결성
22일 오후 7시 강원대 예강홀서 개최

◇ ‘고유 앙상블과 함께하는 아리아의 밤’이 22일 강원대 예강홀에서 개최된다. 고유 앙상블이 강원대 음악학과 교수들과 함께 사진을 찍고 있는 모습.

춘천에서 활동하고 있는 성악가들이 모인 고유(Go-you) 앙상블이 22일 오후 7시 강원대 문화예술대 1호관 예강홀에서 ‘고유 앙상블과 함께하는 아리아의 밤’을 개최한다.

고유 앙상블은 ‘성악 전공자로 구성된 멤버들이 각자 고유의 목소리로 너(관객들)에게 다가간다는 의미를 지닌 팀이다. 강원대 음악학과 성악전공이 모여 결성됐고 독일과 프랑스에서 학위를 취득하고 활동했던 전문 성악가들과 춘천시립합창단 단원들로 구성돼 있다.

◇ ‘고유 앙상블과 함께하는 아리아의 밤’이 22일 강원대 예강홀에서 개최된다. 포스터.

음악회에서는 오페라 마술피리에 등장하는 ‘밤의 여왕의 아리아’와 ‘박쥐’, ‘라보엠’, ‘사랑의 묘약’ 등 대중들에게 널리 알려진 유명 오페라의 아리아들을 선보인다. 예술기획사 클래보엠(Claebohem)이 주최·주관하는 이번 음악회는 강원대 음악학과, 가마사운드, 에듀테크기업 주식회사 새음, 강촌감리교회 등이 후원한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피플 & 피플

이코노미 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