축구

강원FC, 센터백 김우석 영입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강원FC가 수비진 강화에 성공했다.

강원FC는 3일 “대구FC에서 센터백 김우석을 자유계약(FA)으로 영입했다”고 밝혔다. 김우석은 188㎝의 큰 키에 스피드까지 갖춘 수비수로 빌드업에 강점이 있으며 양발을 활용한 크로스에도 소질이 있다. 김우석의 합류로 강원FC의 후방이 한층 더 단단해질 전망이다.

김우석은 2016년 대구FC에 입단해 줄곧 한 팀에서만 뛴 선수다. 고등학교 졸업 후 입단한 그는 R리그에서 입지를 다지며 이듬해 프로팀에 데뷔해 현재까지 113경기에 나서 2골 2도움을 기록했다. 사이드백으로도 활용이 가능한 김우석은 최용수 감독표 수비 전술의 만능자물쇠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김우석은 “데뷔 후 첫 이적이라 낯설기도 하지만 새 팀에 온 만큼 새로운 마음가짐으로 임하겠다”며 “지난해 강원FC 성적이 좋았는데 올해도 그 목표를 유지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 팬들에게 새해 선물이 될 수 있는 선수가 되고 싶다”고 입단 소감을 밝혔다.

한편, 강원FC는 ‘보물 제165호’인 강릉 오죽헌에서 김우석 영입 사진을 촬영했다. 오죽헌은 신사임당과 율곡 이이가 태어난 집으로 우리나라에서 가장 오래된 가옥 중 하나다. 5,000원권의 배경으로도 유명한 강릉의 대표 관광 명소다. 강원FC는 앞으로도 새로운 선수 영입과 함께 강원도 18개 시·군의 아름다운 명소를 소개할 계획이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가장 많이 본 뉴스

    피플 & 피플

    이코노미 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