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건/사고

홍천서 실종된 40대 남성 영월서 숨진 채 발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선돌 탐방로 100m 아래 지점에 떨어져 있어
지난 24일 홍천서 회사차량 몰고 나선 뒤 실종
경찰·소방 장비 10대와 인력 42명 투입해 수색

◇사진=연합뉴스

홍천에서 실종됐던 40대 남성이 영월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경찰에 따르면 28일 오전 10시께 영월군 영월읍 방절리 선돌 탐방로 100m 아래 지점에서 A(42)씨가 숨진 채 발견됐다.

경찰·소방당국에 따르면 A씨는 지난 24일 자신이 다니는 홍천 소재 회사에서 회사차량을 몰고 외출에 나선 뒤 실종된 것으로 알려졌다. 27일 오후 8시35분께 A씨 가족의 실종신고를 접수 받은 경찰·소방당국은 드론을 비롯한 장비 10대와 인력 42명을 투입, 수색에 나서 다음날 오전 선돌 주차장에서 A씨의 회사차량을 발견했다.

경찰은 정확한 사고 원인을 조사 중이다.

※ 우울감 등 말하기 어려운 고민이 있거나 주변에 이런 어려움을 겪는 가족·지인이 있으면 자살 예방 핫라인 ☎1577-0199, 희망의 전화 ☎129, 생명의 전화 ☎1588-9191, 청소년 전화 ☎1388 등에서 24시간 전문가의 상담을 받을 수 있습니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가장 많이 본 뉴스

    피플 & 피플

    이코노미 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