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일반

강원장애인체육회 휠체어컬링팀, 아시아선수권 개막전 승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강원특별자치도장애인체육회 휠체어컬링팀이 23일 강릉컬링센터에서 열린 ‘2023 아시아휠체어컬링선수권대회’ 개막전에서 일본을 제압하고 첫 승을 올렸다.

박권일 감독이 이끄는 도장애인체육회(민영남, 양희태, 이현출, 장재혁, 조은건)는 이날 일본을 상대로 9대3 승리를 거두며 쾌조의 스타트를 보였다. 25일까지 열리는 이번 대회는 최초의 아시아휠체어컬링선수권대회로 한국(2개팀), 일본, 태국, 호주 등 총 4개국 5개 팀이 참가했다. 도장애인체육회는 ‘2023 코리아휠체어컬링리그’에서 우승을 차지한 국내 최강팀이다.

개회식에 참석한 김미숙 도장애인체육회 사무처장은 “평소 열심히 훈련한 만큼 좋은 결과가 나오길 바라며, 안전을 최우선으로 최선을 다해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피플 & 피플

이코노미 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