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동점산업단지 태백경제 부활 이끈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361억들여 조성 입주업체 속속공장가동 100%분양 눈앞
총 투자규모 1,000억대, 400여명 신규 일자리 창출 기대

【태백】내년 상반기 장성광업소 폐광 등으로 지역 경기에 대한 우려가 높아지고 있는 가운데 태백 동점산업단지가 지역 산업을 이끌 새로운 버팀목이 되고 있다.

태백시는 361억여원을 들여 2021년 21만6,308㎡ 규모로 구문소동 일대에 21개 필지 규모의 동점산업단지를 조성했다. 전체 분양대상 21개 필지 중 25일까지 19필지(90%)가 분양됐으며 나머지 2개필지도 2024년 상반기에는 모두 분양될 것으로 보인다.

동점산업단지에는 지난 15일에는 각종 기계설비 부품을 공급하는 (주)대성기계 태백공장이 준공식을 갖고 본격 운영에 들어가는 등 18개 업체가 공장 가동하고 있거나 인허가 절차 등을 끝내고 건축공사를 하고 있다.

시는 동점산업단지가 모두 분양되고 가동에 들어가면 총 투자규모 1,000억원 이상, 400여명의 신규 일자리 창출 등의 효과를 가져 올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폐광지역 진흥지구에 포함된 동점산업단지는 부지 매입비와 설비 투자비를 최대 30억원까지 지원받을 수 있다.

시는 특히 산업단지 인근에 철로가 위치해 있는데다 제천~삼척 간 동서고속도로 개통 등 교통 인프라가 확충되면 물류 운송 여건도 개선돼 산단 입주 및 가동에도 탄력을 받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상호 시장은 “동점산업단지 입점기업들이 지역경제에 활력을 불어넣을 수 있도록 각종 지원시책을 확대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동점산업단지 전경.
◇동점산업단지 전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피플 & 피플

이코노미 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