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

강원대 제1차 글로컬대학추진위원회 열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글로컬대학사업추진단 주최 춘천캠퍼스 대학본부서 사업 방향 모색
강원1도1국립대를 위한 공유·연합·통합 모델 운영 등 추진과제 꼽아

강원대 제1차 글로컬대학추진위원회(공동위원장:김헌영·박덕영)가 23일 춘천캠퍼스 대학본부 3층에서 열렸다.

강원대 글로컬대학사업추진단(단장:김명동) 주최로 열린 이날 회의는 김헌영 강원대 총장, 박덕영 강릉원주대 총장, 허장현 강원테크노파크 원장, 김창혁 춘천바이오산업진흥원장, 장준연 한국과학기술연구원 부원장, 유용선 ㈜파마리서치 이사, 홍문숙 춘천시 경제진흥국장을 비롯한 추진위원들이 참석한 가운데 열렸다.

강원대 글로컬대학추진위원회는 강원대와 강릉원주대를 비롯해 지자체, 산업체 등의 관계자들이 위원으로 참여해 글로컬대학 사업의 계획 수립 및 예산 편성 등 전반적인 사업 관리와 주요사항을 심의·조정하는 대학 내 최상위기구다.

이날 위원회는 글로컬대학30사업의 주요 추진과제로 △강원1도1국립대를 위한 공유·연합·통합 모델 운영 △멀티캠퍼스 기반 학생 성공 중심 고등교육체제 혁신 △지역혁신을 위한 지학협력 기반 교육·연구 허브 구축 등을 꼽고 세부과제를 논의했다.

이어 2차연도(2024년) 상반기 예상편성안을 심의·의결하고, 자유토론을 통해 향후 사업의 발전방향을 모색했다.

강원대 글로컬대학사업추진단은 앞으로 강원대와 강릉원주대의 통합을 전제로 하는 강원1도1국립대 사업을 비롯해 원격교육센터, 글로벌인재네트워크센터, 창업진흥원, 청색기술센터 등 혁신적인 연구·교육 및 지역사회 활성화를 도모한다는 계획이다.

김헌영 강원대 총장은 “2026년 통합 출범하는 강원대·강릉원주대는 지역과 상생 발전에 중심축을 두고 글로컬사업을 추진하고 있다”며 “이번 회의를 통해 글로컬대학30 사업의 성공적인 추진과 강원지역 발전에 기여할 수 있는 기틀을 마련한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강원대 제1차 글로컬대학추진위원회(공동위원장:김헌영·박덕영)가 23일 춘천캠퍼스 대학본부 3층에서 열렸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피플 & 피플

이코노미 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