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원특별자치도청

정부 반도체산업 지원 강화…강원권 투자유치 총력 대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수도권 반도체 메가 클러스터 강원권 확장에 확신”

정부의 반도체산업 지원 강화 방침에 따라 강원특별자치도가 반도체산업 투자유치를 위한 총력 대응에 나선다.

윤석열 대통령은 23일 ‘제2차 경제이슈점검회의’를 주재한 자리에서 26조원 규모의 반도체 산업 종합지원 프로그램을 마련했다고 밝혔다.

주요 내용으로 17조원 규모의 ‘반도체 금융지원 프로그램’ 신설 및 반도체 기업의 대규모 설비투자 지원, 1조원 규모의 ‘반도체 생태계 펀드’ 조성, 유망 팹리스와 소부장 기업들의 성장 지원, 전기, 용수, 도로 등의 인프라 지원 등이다.

강원자치도는 정부의 반도체 산업 종합지원 프로그램 추진에 대해 반도체산업 육성 의지를 재확인하는 계기가 됐다며 수도권 반도체 메가 클러스터의 강원권 확장및 강원형 반도체산업 생태계 조성에 박차를 가한다는 입장을 밝혔다.

정광열 경제부지사는 “전국 반도체 관련 기업의 투자 여건이 크게 개선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반도체 기업의 투자를 강원권으로 유치하기 위해 현재 추진중인 인력양성 및 테스트베드 구축사업과 투자유치 활동을 기업들이 체감할 수 있도록 속도감 있게 추진할 것”이라고 밝혔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피플 & 피플

이코노미 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