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일반

[포토뉴스]때 이른 더위…야외 근로자 온열질환 관리 비상!

영서지역 낮 최고기온이 30도를 웃도는 등 때 이른 여름 더위가 기승을 부리면서 야외 근로자들의 열사병 등 폭염질환에 대한 우려가 커지고 있다. 11일 춘천시 신사우동의 한 도로위 공사현장에서 근로자들이 뜨거운 아스팔트 열기 속에 작업을 벌이고 있다. 박승선기자
영서지역 낮 최고기온이 30도를 웃도는 등 때 이른 여름 더위가 기승을 부리면서 야외 근로자들의 열사병 등 폭염질환에 대한 우려가 커지고 있다. 11일 춘천시 신사우동의 한 도로위 공사현장에서 근로자들이 뜨거운 아스팔트 열기 속에 작업을 벌이고 있다. 박승선기자
영서지역 낮 최고기온이 30도를 웃도는 등 때 이른 여름 더위가 기승을 부리면서 야외 근로자들의 열사병 등 폭염질환에 대한 우려가 커지고 있다. 11일 춘천시 신사우동의 한 도로위 공사현장에서 근로자들이 뜨거운 아스팔트 열기 속에 작업을 벌이고 있다. 박승선기자
영서지역 낮 최고기온이 30도를 웃도는 등 때 이른 여름 더위가 기승을 부리면서 야외 근로자들의 열사병 등 폭염질환에 대한 우려가 커지고 있다. 11일 춘천시 신사우동의 한 도로위 공사현장에서 근로자들이 뜨거운 아스팔트 열기 속에 작업을 벌이고 있다. 박승선기자

피플 & 피플

이코노미 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