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일반

한은 3분기 강원도내 집값 오름세…상승폭은 줄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올해 3분기 강원도내 집값은 오름세지만 상승폭은 줄은 것으로 조사됐다.

한국은행이 28일 발간한 지역경제보고서에 따르면 7~8월 강원도내 월평균 주택매매가격은 지난 6월말 대비 0.09% 올랐다. 전세값도 0.03% 상승했다.

또 호남권과 제주권 등도 주택매매가격과 전세값이 소폭이지만 오름세를 나타냈다.

반면 서울 경기 인천 등 수도권의 경우 주택매매가격은 0.27%, 전세값은 0.26% 하락했다. 대구경북권과 충청권 역시 하락세를 면치 못했다.

한국은행은 "수도권 매수 심리가 위축되면서 서울 지역 재건축 아파트 매매 가격이 하락했다"라며 "대출 금리가 오르면서 전반적으로 전세 수요가 줄어든 점이 영향을 미쳤다"고 설명했다.

한은은 또 강원도 주택시장의 특징에 대해 8월까지도 상승세가 지속되고 공급 감소가 발생할 것으로 전망했다. 영동지역이 영서지역보다 양호한 흐름을 나타냈다고 평했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또 하나의 상처, ‘강제징집과 녹화사업’

납북귀환어부 간첩조작사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