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양구 수확철 농기계 임대 활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농산촌 일손부족 현상 해결 일등공신
119현장출동 시스템·순회교육 병행

【양구】수확철 농기계 임대사업이 활발하게 운영되고 있다.

양구군 읍면별 농기계임대사업소 및 분소에 따르면 농업용 굴삭기와 트랙터, 동력파쇄기, 동력탈곡기 등 농기계 78종 836대를 보유중인 가운데 올들어 1,307건의 임대실적을 달성했다.

수확철을 맞아 농촌 일손부족과 고령화 문제해결과 경영비 절감 등 농가들의 부담을 줄이는 효과를 거두고 있다.

또 군은 마을마다 순회하면서 농업인들이 스스로 기본적인 정비 및 수리를 할 수 있도록 농기계 수리 기술 교육을 병행하고 있다.

지금까지 지역 내 104개 마을에서 517명이 교육을 받았다.

이어 적기 영농을 돕기 위해 농기계 고장 시 현장으로 출동, 긴급 수리를 지원하는 농업기계 119 현장출동 시스템을 구축했다.

이와 함께 농업용 굴착기와 지게차 운전자격증 취득, 농기계 관리와 정비 역량 향상을 위한 농기계정비기능사(실기) 등 각종 자격취득 교육을 병행해 농업인들로부터 호응을 얻고 있다.

조강열 농업정책과장은 “농기계 임대사업 확대로 취약농업인들의 일손부족을 해결하고 원활한 영농활동을 적극 지원하겠다”며 “내년부터 고령농업인 및 여성단독농업인 등 취약계층 농가를 대상으로 기존 경운 및 모내기(벼베기) 작업이외에 드론방제 및 노후비닐교체 작업까지 영농도우미 지원범위를 확대하겠다”고 했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또 하나의 상처, ‘강제징집과 녹화사업’

납북귀환어부 간첩조작사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