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홍천군 고향사랑기부제 답례품목 ‘홍천 5대 명품, 농축특산물, 홍천사랑상품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번달 안에 공급업체 선정 추진
안정적 공급능력 등 고려해 지정

◇홍천군 고향사랑기부제 답례품목.

【홍천】속보=홍천 고향사랑기부제 답례품목이 확정(본보 지난달 29일자 10면 보도)됐다.

홍천군은 지난달 29일 ‘고향사랑기금운용심의위원회’를 열고 답례품목으로 지역 5대명품(홍천쌀, 늘푸름홍천한우, 홍천찰옥수수, 홍천인삼, 홍천잣)을 비롯한 농축특산물(사과, 콩 가공류, 감자, 단호박, 꿀, 산채류), 홍천사랑상품권 등 12개 품목을 선정 했다.

군은 이번에 선정된 답례품목을 기준으로 지역 내에서 공급업체 모집을 공고하고 이번달 13일부터 15일까지 신청을 받을 예정이다. 이어 안정적 공급능력, 지역 연계성 등을 고려한 종합평가를 거쳐 12월말 공급업체를 최종 선정하는 등 연말까지 답례품 준비를 완료할 계획이다.

이에 앞서 군은 ‘고향사랑 기부금 모금 및 운용에 관한 조례 제정안’을 고시했다. 이 조례안에서는 기금운영심위위가 답례품 품목도 함께 선정하도록 하고 답례품목은 홍천에서 생산·채취된 농산물, 축산물, 수산물, 임산물 등 지역 특산품과 개인 또는 기업이 지역에서 생산·제조한 물품 등을 대상으로 규정했다.

김설휘 군 재무과장은 ”고향사항기부제의 성공적 시행을 위해 철저히 준비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내년 1월1일부터 시행되는 고향사랑기부제는 개인이 주소지 이외의 지자체(고향)에 기부하는 제도로 연간 500만원 한도 내에서 기부할 수 있다. 기부액 10만원까지는 전액, 10만원 초과분은 16.5%를 세액 공제하며 기부액 30% 범위 내에서 지역특산품을 답례품으로 제공한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또 하나의 상처, ‘강제징집과 녹화사업’

납북귀환어부 간첩조작사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