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영월군, 지역의 명품 농·특산물 전국에 알린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27일까지 제1회 대한민국 고향사랑기부박람회 참가
11회 강원푸드박람회에서도 지역농특산물 적극 홍보

【영월】영월군이 지역의 명품 농·특산물을 전국 곳곳에 알린다.

영월군은 24일부터 27일까지 나흘 동안 수원컨벤션센터에서 열리는 제1회 대한민국 고향사랑기부박람회에 참가한다.

군에서는 본보가 주최하는 이번 박람회에서 부스를 운영하며 답례품으로 추가 선정된 도마, 사과즙 등 30여개의 지역 농·특산품 등을 홍보할 예정이다.

이번 박람회에서는 강원도 18개 시·군과 경기도 3개 시·군, 전라북도 5개 시·군, 제주도 등 전국 지자체에서 참여한다.

특히 27일까지 올해로 11회를 맞은 강원푸드박람회 ‘찾아가는 강원특별자치도 농축산물대전, 지금 강원도를 쇼핑하세요’에도 참가한다.

강원특별자치도와 본보가 주최하는 이번 강원푸드박람회에서는 꽃마실농원, 위로약방, 건강선생 이종숙 등 4개 업체 및 농가가 참여해 영월의 대표 농·특산물인 전통 된장, 간장 등 장류와 꽃차, 영월쑥을 가공해 만든 건강 빵류, 더덕, 황기 등 특용작물을 소개한다.

전대복 기획감사실장은 “다양한 지자체가 참여하는 박람회에서 매력적인 지역의 명품 농·특산물을 전시해 영월을 전국 곳곳에 알리겠다”며 “영월이 지역민의 정주 여건 향상과 국민에게 사랑 받는 관광지가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피플 & 피플

이코노미 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