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일반

'부산→서울 6시간24분' 귀경길 정체 오후 5∼6시 가장 심해졌다가 밤 11시∼자정 해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대구 4시간26분, 광주 3시간 소요

◇붐비는 경부고속도로[연합뉴스 자료사진]

부산에서 서울 요금소까지 6시간24분이 걸리는 등 추석 연휴 나흘째인 1일 오전부터 귀경 차량이 몰리면서 주요 고속도로 정체가 심해지고 있다.

이날 귀경길 정체는 오후 5∼6시에 가장 심해졌다가 오후 11시에서 자정 사이 해소될 것으로 보인다.

한국도로공사에 따르면 이날 오후 1시 기준 승용차로 각 도시 요금소에서 서울 요금소까지 걸리는 예상 시간은 부산 6시간24분, 울산 6시간4분, 대구 5시간24분, 광주 4시간50분, 강릉 4시간14분, 대전 2시간28분 등이다.

오전 9시 기준 소요 시간과 비교하면 1시간가량씩 늘어났다.

경부고속도로 서울 방향은 양산 분기점∼석계 7㎞, 영천 분기점 부근∼영천 분기점·신탄진 휴게소∼신탄진·천안∼천안 부근 2㎞, 비룡분기점∼대전 부근 7㎞, 청주 분기점∼옥산 부근 13㎞, 안성 부근∼안성분기점 부근 9㎞, 양재 부근∼반포 5㎞ 구간에서 정체가 빚어지고 있다.

부산 방향은 경주 부근∼경주 4㎞, 북대구∼도동분기점 7㎞, 옥산분기점 부근∼옥산 12㎞, 천안분기점 부근∼목천 부근 4㎞, 오산∼남사 7㎞, 잠원∼서초 3㎞ 등 구간에서 차량 소통이 원활하지 않다.

서해안고속도로 서울 방향에선 목포요금소 부근∼몽탄2터널 부근 5㎞, 고창 분기점∼고인돌 휴게소 7㎞, 서김제부근∼동서천 분기점 21㎞, 당진 분기점∼서해대교 부근 18㎞, 서평택분기점 부근∼팔탄분기점 부근 12㎞, 매송∼용담터널 2㎞, 일직분기점∼금천 4㎞ 구간에서 차들이 거북이 운행 중이다.

목포 방향은 당진분기점 부근∼서산 3㎞, 서평택분기점 부근∼서해대교 10㎞, 팔탄분기점∼화성 휴게소 부근 3㎞ 등에서 정체다.

중부선 하남 방향에선 남이분기점∼서청주 6㎞, 증평∼진천터널 부근 3㎞, 일죽 부근 4㎞, 남이천IC∼모가 2㎞, 남이 방향은 진천 부근∼진천터널 부근 4㎞, 호법 분기점∼모가 부근 3㎞, 경기광주분기점 부근 2㎞, 하남분기점∼동서울요금소 부근 4.59㎞에서 차들이 가다 서기를 반복하고 있다.

영동선은 인천 방향 둔내터널 부근∼둔내터널 2㎞, 진부 부근∼진부2터널 6㎞, 강릉 방향 마성터널 부근∼양지터널 부근 11㎞, 호법분기점∼호법분기점 부근 2㎞, 원주분기점 부근∼원주 부근 9㎞, 둔내터널 부근∼봉평터널 6㎞ 구간에서 차들이 제 속도를 내지 못하고 있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가장 많이 본 뉴스

    피플 & 피플

    이코노미 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