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일반

[3·1절 기념 건강달리기]김진태 지사 춘천서 10km 코스 완주 “기록 단축 못했지만 도민 함께해 행복”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김병지 강원FC 대표도 함께해

김진태 강원특별자치도지사와 도청 직원들은 올해도 3·1절 기념 시·군민건강달리기 대회에 대거 참여해 레이스를 빛냈다.

김 지사는 올들어 미국 출장과 2024강원청소년동계올림픽으로 이어지는 강행군, 체력 부담 속에서도 10㎞를 거뜬히 완주하며 건재함을 과시했다.

지난해 10㎞ 53분 23초로 본인의 최고 기록을 달성했던 김 지사는 올해는 55분대로 기록 단축에는 실패해 아쉬움을 삼키기도 했다.

김 지사는 “안타깝게 기록 단축에 실패했지만 도민들과 새봄을 함께 달려 뜻 깊었다”면서 “힘들게 달리고 있는데 많은 도민들이 저에게 ‘잘 뛰신다'고 칭찬하면서도 빠르게 앞질러가 섭섭(?)했다”고 말했다. 김병지 강원FC 대표이사도 김 지사와 함께 달리며 K리그의 개막을 홍보했다.

김병지 대표는 “순국선열을 기리며 달리는 뜻깊은 순간이었다. 마침 강원FC가 2일 올해 첫 경기를 갖는다. 많은 응원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강원자치도청 마라톤동호회 강마회 회원들과 비서실, 토목직 공무원들의 모임인 토목회, 문화체육국, 행정국 직원들도 이날 레이스에 함께 했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피플 & 피플

이코노미 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