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홍천군 전국 자치단체 최초 무인민원발급기 외국어UI 지원서비스 시행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홍천】홍천군은 전국 자치단체 중 최초로 이민자들의 민원행정 서비스 개선을 위한 ‘무인민원발급기 외국어UI 지원서비스’를 운영한다.

군은 지난달 말 무인민원발급기 외국어 지원 서비스 시연회를 개최한 데 이어 본격적인 운영을 시작했다. 홍천에는 현재 500명 이상의 다문화가정과 이민자들이 등록되어 있으며, 이들은 무인민원발급기를 사용할 때 언어적인 장벽으로 인해 여러 불편함을 겪어 왔다.

이에 군은 무인민원발급기의 선도기업 한국 타피㈜ 및 홍천군가족센터와 협력해 2023년 11월부터 올 3월까지 프로그램을 개발했다. 무인민원발급기에 베트남어 등 4개 국어를 지원하는 기능을 탑재해 매년 증가하는 이민자들이 별도의 통역 도움없이 민원서류를 발급받을 수 있는 시스템이 구축됐다. 또 지역 23기의 무인민원발급기 중 한국 타피㈜ 제품인 17기에 외국어지원 프로그램이 운영되며 앞으로 신규 도입되는 발급기에도 서비스가 제공될 예정이다.

신영재 홍천군수는 “이번 무인민원발급기의 외국어 지원 서비스를 시작으로 이민자들에게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한 정책들을 지속 발굴하겠다”고 말했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피플 & 피플

이코노미 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