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포토뉴스]호수 얼음 녹아 빠진 개 구조

해빙기를 맞아 얼음이 녹기 시작한 저수지에 빠진 강아지가 소방대원들의 긴급 조치로 무사히 구조됐다.

횡성소방서(서장:박순걸)는 13일 오후 1시27분께 횡성군 우천면 오원 저수지에서 물에 빠져 얼음에 갖혀 있던 강아지를 신속하게 구조했다고 밝혔다.

때마침 저수지 옆을 지나던 주민의 신고를 받고 현장에 도착했을 때 강아지는 빙판 구멍에서 탈출하기 위해 허우적 거리고 있었고, 저수지는 빙판이 녹기 시작해 자칫 구조대에게 위험한 상황이었다.

횡성소방서 구조대 최유승 소방교는 모든 안전장치를 착용하고 구조 로프 등을 활용해 안전을 확보한 뒤, 강아지에게 접근했다. 다행히 강아지도 얌전히 구조대원을 따라 나왔다,

농촌용수종합정보시스템에 따르면 오원저수지는 저수위(표준 수위 범위의 하한과 안전 저수면 사이에 있는 수위) 274(EL.m)로 위험 상황이었다.

박순걸 서장은 “위기에 처한 동물을 안전하게 구해 다행”이라며 “해빙기 안전 사고에 대한 위험이 어느때보다 높아지는 싯점인 만큼 각별한 주의가 요구된다”고 말했다.

피플 & 피플

이코노미 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