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일반

전국 대부분 지역 비 또는 소나기…중부지방 낮 더위 누그러질 듯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주말이 시작되는 15일 토요일 전국 대부분 지역에 비 또는 소나기가 내릴 전망이다.

수도권과 강원도는 밤까지, 제주도는 낮까지 곳에 따라 비가 내릴 예정이다. 충청권과 전라권, 경상권은 소나기가 온다.

예상 강수량은 서해 5도 10∼40㎜, 경기 동부 5∼40㎜, 서울·인천·경기 서부 5∼20㎜, 강원 내륙과 강원 산지 5∼40㎜, 강원 동해안·제주 5∼20㎜다.

소나기가 내리는 충청권·전라권·경상권의 예상 강수량은 충북·대구·경북 5∼40㎜, 대전·세종·충남 5∼10㎜, 광주·전남·전북·부산·울산·경산 5∼20㎜다.

이날 비나 소나기는 좁은 지역에 집중되는 경향이 두드러진다. 같은 지역 내에서도 강수 구역과 강수량의 차이가 크니 기상 정보를 참고하는 것이 좋다.

비나 소나기가 내리는 지역은 가시거리가 짧아지고 도로가 미끄러우니 교통안전에 유의해야 한다.

북서쪽의 차고 건조한 공기가 점차 남하하면서 대기가 더욱 불안정해짐에 따라 비나 소나기가 내릴 때 돌풍과 함께 천둥·번개가 치는 곳도 있다.

또 내륙을 중심으로 우박이 떨어지는 곳이 있으니 시설물 관리와 농작물 관리, 안전사고에 유의해야 한다.

오전 8시 주요 도시 기온은 서울 23.1도, 인천 22.4도, 대전 24.0도, 광주 25.8도, 대구 26.2도, 부산 27.4도, 제주 24.6도다.

이날 전국의 최고 기온은 25∼33도 분포를 보일 전망이다.

중부지방은 비·소나기의 영향으로 낮 기온이 전날보다 5도가량 낮은 30도 이하로 떨어지며 더위가 다소 누그러져 평년(23∼29도)과 비슷해진다.

그러나 남부지방은 30도 이상, 경상권 내륙은 33도 내외로 오르며 평년보다 덥다.

일요일인 16일에는 전국에 구름이 많다가 오전부터 차차 맑아진다. 새벽 한때 강원 내륙 일부 지역에만 비가 오는 곳이 있다.

16일 최저 기온은 17∼22도, 최고 기온은 25∼31도로 예보됐다.

전국 내륙을 중심으로 낮 기온은 30도 이상으로 오르는 곳이 많아 더위가 계속 기승을 부리겠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피플 & 피플

이코노미 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