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최상기군수 “7만 군민과 1,000만 관광시대 열겠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제군 민선 7기·8기 출범 6주년 기자간담회’
9일 군청에서 국장단 등 참석한 가운데 개최

‘인제군 민선 7기·8기 출범 6주년 기념 기자간담회’가 9일 인제군청 대회의실에서 최상기군수와 국장단 등이 참석한 가운데 열렸다.

【인제】“7만 군민과 1,000만 관광시대를 열어, 새로운 100년의 꿈을 향해 전진하겠다.”

최상기 인제군수는 9일 군청 대회의실에서 ‘민선 7기·8기 출범 6주년 기념 기자간담회’를 갖고 이 같이 밝혔다. 이날 최 군수는 지난 6년의 군정 성과와 민선 8기 후반기 주요 계획 등을 설명했다. 특히 ‘1,000만 관광도시’에 대한 구체적 사업으로 용대리 지방정원, 백담계곡 탐방로 개통, 정자리 대규모 관광단지 조성, 빙어호 사계절 관광지 구축사업 계획을 밝혔다.

이와 함께 동서고속화철도 시대에 대비해 접경권 고속화철도 연계 지역개발사업을 추진, 국비 140억원을 역세권 주변 기반시설에 집중 투자하고 원통리 일대에 502억원이 투입되는 지역활력타운 조성 사업에 대해 소개했다. 인제읍과 원통을 연결하는 도시 기본계획 수립으로 통합 발전의 기틀을 마련한다는 구상이다.

이어 2028년까지 군청·군의회 신청사 건립을 추진해 새로운 100년을 이끄는 지역 랜드마크이자 군민 소통의 중심이 될 공간을 조성하겠다고 했다. 또 강원특별법 시행에 따른 규제 해소에도 적극 대응해 농촌활력촉진지구 지정, 미시령 옛길 관광자원화, 국립산림치유원 유치, 자작나무숲 명품 숲랜드 지정, 미활용 군용지 개발에도 총력을 쏟기로 했다.

최상기 군수는 “현재 추진하고 있는 사업들을 속도감 있게 마무리하고, 인제군을 변화시킬 정책도 지속적으로 발굴하겠다”고 강조했다.

최상기 인제군수가 민선 8기 반환점을 돌며 “7만 군민과 1,000만 관광시대를 열어, 새로운 100년의 꿈을 향해 전진하겠다”고 강조했다.
최상기 인제군수가 민선 8기 반환점을 돌며 “7만 군민과 1,000만 관광시대를 열어, 새로운 100년의 꿈을 향해 전진하겠다”고 강조했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피플 & 피플

이코노미 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