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물일반

강원도우회 “봉사정신으로 강원특별자치도 성공 출범 지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강원도청 서기관(과장급) 이상 퇴직자 모임
이재호 현 회장 2년 연임, 허남석 전 대변인 감사 선출

강원도우회 정기총회가 지난 31일 춘천 미래웨딩홀에서 이재호 회장을 비롯한 회원과 김진태 지사, 육동한 춘천시장, 김진선 전 지사 등이 참석한 가운데 열렸다. 신세희기자

“퇴직 공직자의 봉사정신으로 강원특별자치도 발전에 이바지 하겠습니다”

강원도청 서기관(과장급) 이상 퇴직자 모임인 강원도우회가 31일 춘천미래컨벤션 3층 엠뷔페에서 2023년 정기총회를 개최했다.

이날 총회에는 김진태 강원도지사와 육동한 춘천시장, 김진선 전 강원도지사, 김남규, 최정부, 이방웅 전임 회장 등 130여명이 참석했다.

이 자리에서 이재호 강원도우회장은 2년간 연임하는 것으로 결정했으며 신임 감사로 허남석 강원도 전 대변인을 선출했다.

이 회장은 홍천 출신으로 한국방송통신대 경영학과, 단국대 행정학 석사를 졸업했으며 강원도 문화예술과장, 강원도의회 관광건설전문위원, 인제부군수, 강원도자원봉사센터장 등을 역임했다.

이 회장은 “강원도우회가 회원 간 화합·단결하면서 공동체 봉사활동을 통해 강원도 발전에 기여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또 지난해 사업실적 및 결산서, 올해 사업계획 등을 의결했다.

강원도우회는 2003년 1월 강원도정과 지역 발전을 목표로 창립했으며 현재 회원은 257명이다. 분기마다 회보인 ‘봉의산’을 발간하고 있다.

김진태 강원도지사는 “강원도우회원들이 모두 강원도를 움직이는 분들이며 앞서 토대를 잘 닦아놓으신 덕에 지금 강원도정이 돌아가고 있다고 생각한다” 며 “강원특별자치도 출범이 얼마 남지 않았고 다음주에는 강원특별자치도 설치법 특례를 담은 개정안이 발의된다. 외곽에서 지원을 보내주신다면 강원도가 바뀌는데 큰 도움이 될 것” 이라고 말했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피플 & 피플

이코노미 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