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제22회 풍년기원제 눈길, ‘군민 안녕, 풍년 농사 기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농업인 등 150여 명 참가 풍년기원
윷놀이 등 민속놀이 12개팀 참여

【정선】갑진년 새해를 맞아 군민의 안녕과 풍년 농사를 기원하는 제22회 풍년기원제가 22일 정선군 농업인회관에서 열려 눈길을 끌었다.

(사)한국농업경영인 정선군연합회가 주관한 풍년기원제에는 전영기 정선군의장을 비롯한 지역 기관·단체장과 농업인 등 150여명이 참석했다.

이날 풍년기원제에 이어 농업인 참여 행사로 윷놀이와 제기차기, 투호 등 민속놀이가 열려 총 12개 팀이 다양한 경품을 걸고 열띤 응원전을 펼치며 군민 화합의 장을 가졌다.

풍년기원제를 주관한 김대현 한국후계농업경영인 정선군연합회 회장 직무대행은 “올해에도 가뭄, 홍수, 병해충 없는 갑진년 풍년 농사와 정선군의 농업·농촌 발전을 기원한다”며 “농업인 모두가 행복한 정선군이 될 수 있기를 기대하며 농업 발전에 더욱 더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최승준 정선군수는 “정선군 농업의 지속 가능한 발전을 위해 계절근로자 도입을 확대하고, 농번기 공동급식과 영농자재 반값 공급 사업을 적극 추진하는 등 지역 농업의 어려운 환경을 극복하는 맞춤형 정책을 지속적으로 추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제22회 풍년기원제가 22일 정선군농업인회관에서 전영기 정선군의장을 비롯한 지역 기관단체장과 농업인 등 15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열려 풍년 농사와 정선 농업 발전을 기원했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피플 & 피플

이코노미 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