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양양군, 재활용품 품질개선 위한 ‘자원관리 도우미’ 운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양양】양양군이 재활용품 품질개선을 위해 이번달부터 10월까지 자원관리 도우미 28명을 선발해 운영한다.

자원관리 도우미는 공동·단독주택에서 발생하는 재활용 폐기물의 적정 분리·선별을 위한 인력이다.

자원관리 도우미는 읍·면별로 배정인원에 맞춰 이번달 중 모집하며 근무형태는 4시간과 6시간으로 나눠 탄력적으로 운영한다.

자원관리 도우미는 소속 읍·면 공동주택 및 단독주택 거점수거지점에서 재활용 품목을 사전 선별하며 투명페트병 분리배출 등 올바른 재활용품 분리배출 방법을 홍보함으로써 쓰레기 분리수거에 대한 군민의식 개선에도 앞장서게 된다.

군은 여름철을 맞아 관광객들의 생활쓰레기가 다량 발생할 것으로 예상, 거점수거지점 소독 및 주변 환경정비를 함께 시행해 청결한 도시 이미지 지키기에도 나선다.

군 관계자는 “자원관리 도우미 운영을 통해 재활용 가능 자원을 늘릴 계획”이라고 말했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피플 & 피플

이코노미 플러스